홍준표 "검찰, '짜깁기 수사'로 이재명 기소했다면 조직 궤멸할 것"
홍준표 "검찰, '짜깁기 수사'로 이재명 기소했다면 조직 궤멸할 것"
  • 정대윤 기자
  • 승인 2024.06.13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즘 검찰에서는 목표를 정해놓고 증거 꿰맞추는 짜깁기 수사가 흔치 않게 보여”
홍준표 대구시장이 지난29일 서울 영등포구 공군호텔에서 열린 새미준 정기세미나 초청강연을 하고 있다. ⓒ뉴시스
홍준표 대구시장이 지난29일 서울 영등포구 공군호텔에서 열린 새미준 정기세미나 초청강연을 하고 있다. ⓒ뉴시스

 

[주간시사매거진=정대윤 기자]홍준표 대구시장은 13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대북송금 사건과 관련 기소된 데 대해 "실체적 진실에 근거하지 않고 증거를 꿰맞춘 수사라면 검찰 조직 자체가 궤멸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홍 시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요즘 검찰에서는 목표를 정해놓고 그 증거를 꿰맞추는 짜깁기 수사가 흔치 않게 보인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뉴스1 등 복수의 언론이 보도했다.

그는 "이 대표 관련 사건이 실체적 진실을 찾아간 수사라면 그는 청와대가 아닌 감옥으로 갈 것이고, 만약 그 사건들이 실체적 진실에 근거한 사건이 아니고 증거를 꿰맞춘 수사라면 검찰 수사권은 없어질 것"이라고 했다

이어 홍 시장은 "과거 우리가 검찰에 있을 때 검찰은 권력에 굴하지 않고 실체적 진실을 찾는 정의의 기수였다"며 "그런데 요즘 검찰에서는 목표를 정해놓고 그 증거를 꿰맞추는 짜깁기 수사가 흔치 않게 보인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검찰은 증거를 수집해 실체적 진실을 규명해야 하는데 목표를 정해놓고 증거를 꿰맞추는 짜깁기 수사는 본말이 전도된 사건 조작"이라며 "문재인 정권 이후 간혹 보이는 이런 검찰의 행태는 참으로 유감스러운 일"이라고 꼬집었다.

그는 "검찰로서는 양날의 칼이 될 그 사건이 앞으로 법원에서 어떻게 결론 날지 주목된다"며 "그렇지만 법정 아닌 정치인들의 아전인수격 장외공방은 꼴사납기 그지없다"고 했다.

홍 시장은 이어 "온갖 부정비리에도 대선 출마를 강행한 트럼프의 멘탈도 대단하지만, 이재명 대표의 트럼프 닮은 뻔뻔함도 대단한 멘탈"이라고 비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