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제작 뮤지컬 '위대한 개츠비', 토니상 등 美 공연상 후보
韓 제작 뮤지컬 '위대한 개츠비', 토니상 등 美 공연상 후보
  • 정상원 기자
  • 승인 2024.05.02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니상·드라마 데스크 어워드 등 노미네이트
토니상 의상상 후보에 노미네이트 된 오디컴퍼니 '위대한 개츠비'. (사진=토미상 홈페이지 캡처)
토니상 의상상 후보에 노미네이트 된 오디컴퍼니 '위대한 개츠비'. (사진=토미상 홈페이지 캡처)

 

[주간시사매거진=정상원 기자]한국 공연제작사 오디컴퍼니의 신춘수 대표가 제작한 브로드웨이 뮤지컬 ‘위대한 개츠비’(The Great Gatsby)가 토니어워즈(Tony Awards)를 포함 미국 씨어터 어워즈에 다수 노미네이트 되었다.

2일 오디컴퍼니에 따르면 ‘위대한 개츠비’는 제77회 토니상 ‘뮤지컬 베스트 의상 디자인’ 부문 후보(의상 디자이너 린다 조(Linda Cho))에 올랐다고 복수의 언론이 보도했다. 제68회 드라마 데스크 어워드(Drama Desk Award)에서는 무대 및 영상 디자이너 폴 테이트 드푸 III(Paul Tate Depoo III)가 ‘아웃스탠딩 세트 디자인’ 부문에도 노미네이트 되었다. 또한 제73회 외부 비평가 협회상에서는 ‘아웃스탠딩 뉴 브로드웨이 뮤지컬(Outer Critics Circle Awards)’을 비롯해 무대디자인·영상디자인·의상디자인 등 4개 부문 후보에도 이름을 올렸다.

지난 4월 25일 브로드웨이 씨어터(Broadway Theatre)에서 뉴욕 현지의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브로드웨이 공식 오프닝 나잇을 성황리에 마친 뮤지컬 ‘위대한 개츠비’는 프리뷰 공연 10회차 전석 매진을 기록했고, 주당 100만 달러의 매출액을 달성하는 이른바 ‘원 밀리언 클럽’에 입성하는 등 흥행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더불어 美 씨어터 어워즈에 다수 노미네이트 되면서 작품성과 흥행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신 대표는 “의상 디자이너 린다 조의 토니상 노미네이트를 비롯해 미국의 여러 시상식에서 무대·영상·의상 등 후보에 올라 기쁘다”며 “심혈을 기울인 만큼 더 많은 부문에서 노미네이트 되지 못한 점은 조금 아쉽지만, 관객에게 사랑받는 공연으로 기억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위대한 개츠비’는 신 대표가 브로드웨이에서 ‘단독’ 리드 프로듀서로 참여한 작품이다. 한국을 포함해 아시아인이 브로드웨이에서 ‘단독’ 리드 프로듀서로 뮤지컬 제작에 나선 것은 신 대표가 최초다. 뮤지컬 ‘위대한 개츠비’는 미국을 대표하는 고전 소설로 손꼽히는 F. 스콧 피츠제럴드의 원작 소설을 새롭게 각색한 작품이다.

광란의 1920년대 시대상을 투영한 다채로운 캐릭터를 통해 인간의 꿈과 사랑, 욕망이 가득한 이야기를 그린다. 원작 속 서술자 역을 했던 닉 캐러웨이의 관점은 물론, 데이지 뷰캐넌, 조던 베이커, 톰 뷰캐넌 등 다양한 등장인물의 관점에서 제이 개츠비의 이야기를 풀어냄으로써 차별화 전략을 꾀했다.

한편, 브로드웨이 뮤지컬 ‘위대한 개츠비’는 브로드웨이 씨어터에서 오픈런으로 공연을 이어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